청도신문 시작페이로 설정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조기동 농업칼럼예원호 수필방서영윤의 남산전망대박윤제 이야기 향토사김웅래 촌장의 소소한 청도 이야기

최종편집:2020-02-20 오후 04:34:19

전체기사

조기동 농업칼럼

예원호 수필방

서영윤의 남산전망대

박윤제 이야기 향토사

김웅래 촌장의 소소한 청도 이야기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칼럼 > 박윤제 이야기 향토사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항왜(降倭) 사가야(沙可也)와 사여모(沙汝某)

항왜(降倭) 사가야(沙可也)와 사여모(沙汝某)

2019년 07월 26일(금) 11:31 [인터넷청도신문]

 

항왜(降倭)란? 임진왜란 당시 조선에 귀순한 일본병사를 일러 말하기를 항왜(降倭)라고 하고 반대로 조선인으로 일본군에게 투항하여 일본군의 앞잡이가 된 사람들을 말하여 순왜(順倭)라고 한다.
전쟁의 첫머리부터 조선에 투항하여 조선의 군인(朝鮮軍人)이 되어 일본군을 무찌르는데 큰 공을 세웠던 사람들, 중에는 우리가 익히 들어서 알고 있는 사야카(沙也可)김충선(金忠善)은 대부분 기억하고 있을 것이다. 그러나 같은 시기에 같이 투항하여 나라에 공을 세우고 청도에 뿌리를 내렸던 사여모(沙汝某)김성인(金誠仁)을 아는 사람이 별로 없는 줄 알고 있다.
당시에 투항하여 조선의 군인(朝鮮軍人)이 된 사람들은 어떤 사람들이 있었을까? 일반 병사들은 무려 1만(萬)여명이나 되었다고 하니 그 숫자도 적지 않다. 일본군의 부장으로 참여했다가 귀화(歸化)한 사야카 김충선은 많이 알려져 있다. 그러나 정작 열병기 기술(총포술)을 가리켰던 사여모(沙汝某)김성인(金誠仁)은 아는 사람은 별로없는데 왕조실록중에 선조 때의 기록에는 일본군으로 참전했다가 귀화한 일본인들의 이름이 상당히 많이 나열되어있다
그러면 이 사람들은 일본군으로 출전했다가 왜? 크게 싸워보지도 않고 조선에 투항했을까? 라는 반문을 갖지 않을 수 없다. 특히 사야카 김충선(金忠善)과 사여모(沙汝某) 김성인(金誠仁)은 조선 땅에 내리자마자 곧바로 투항한 인물이다. 그리고는 조선에 대해서 충성을 다했다고 해서 선조(宣祖)께서 김해김씨(金海金氏)로 성(姓)을 하사(下賜)하고 벼슬을 주어 편안한 삶을 살도록 조치하였다고 한다. 사야카의 후손들이 달성군 우록(友鹿) 땅에 살았기 때문에 우록김씨(友鹿金氏)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청도군 각남면 함박리(당시 대구부 풍각현)에 에 살았던 사여모의 후손들은 있는 듯 없는 듯 살았다.
이들은 일본군으로 조선을 치러왔지만 전쟁 발발 며칠 만에 조선에 투항하여 조선의 군인으로써 일본군을 물리치는데 충성을 다한 인물들이다.
임진왜란이 일어나기 전까지 일본은 전국시대(戰國時代)를 이어왔다. 곳곳에 활거하며 각자세력을 키워오던 사무라이들을 모두 제압하고 전국을 통일한‘도요토미 히데요시’는 전국시대(戰國時代)를 종식 시키긴 했지만, 어제까지만 해도 목숨걸고 싸우던 적들이 하루아침에 ‘도요토미 히데요시’에게 충성하는 신하는 될 수 없었을 것이다. 따라서 이들의 불만을 잠재울 일을 저지른 것이 임진전쟁이라고 할 수도 있다.
힘에, 의해 복속된 세력들이 바로‘히데요시’에게 총을 들이대고 대들 수는 없었을 것이지만 명분 없는 전쟁에 내몰린 군사들은 임진왜란이야말로 조선군의 편에서서‘도요토미 히데요시’에게 복수의 칼을 들고 공격할 수 있는 가장 좋은 절호의 기회이기도 했을 것이다. 다음호에 계속

정한호 기자  chd0005@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인터넷청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인터넷청도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청도군의회 박기호 의장,지방의정봉..

청도전기역사관(전기박물관)이 왜 ..

경북도 청도 운문터널 개통!

2020년 청도라이온스클럽

이만희 의원

청도군씨름협회장 이·취임식 및 노..

청도사랑상품권 설맞이 10% 특별할..

2020년 청도군 농업인단체협의회 신..

각남면, 효자손 노인복지센터 이불 ..

이경동 산업경제위원장 의정봉사대..

최신뉴스

청도군 코로나19 감염병 브리핑  

2020년 코로나19 대응 방역소독 설..  

대구 코로나 31번째 발생 … 청도..  

청도의 봄 알리는 시설하우스 복사..  

청도군 드림스타트,  

가스사고 예방 안전습관 이렇게 기..  

청정 청도 청도소싸움경기 … 2월 ..  

청도군, 2020년 보육정책위원회 개..  

겨울철 이상 고온에 따른  

『경로당 운영의 투명화』를 위한  

운문지역 3개기관 연계 “문화관광..  

청도의 봄 미나리, 믿고 드세요!!!  

농협 청도군지부, 어려운 화훼농가..  

선행(善行)을 하면 관상(觀相)도 ..  

서청도농협 제21기 정기총회  



회사소개 - 조직도 - 임직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상호: 인터넷청도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5-81-12007 / 주소: 경상북도 청도군 화양읍 청화로 71-11 / 발행인: 정한호 / 편집인 : 최현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한호
mail: chd0005@hanmail.net / Tel: 054-371-0005 / Fax : 054-371-077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58 / 등록일 : 2010년 12월 6일
Copyright ⓒ 인터넷청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